그 밖의 기능
 

[연율이민법인] 전세계 향한 바이든의 일성…정상 통화서 “미국이 돌아왔다”

[연율이민법인] 전세계 향한 바이든의 일성…정상 통화서 “미국이 돌아왔다”

​녕하세요, 연율 이민법인입니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당선인은 10일(현지시간) 외국 정상과 통화에서 ‘미국이 돌아왔다'(America is back)는 메시지를 전달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다음은 관련 내용의 기사입니다.






< ​기사 본문 >


전세계 향한 바이든의 일성…정상 통화서 “미국이 돌아왔다”

연합뉴스 ㅣ 2020.11.11 ㅣ 류지복 기자


영불독 등 정상통화…기자회견서 “미 존중받는 위치로 되돌릴 것, 미국 홀로 아니다”

트럼프 미국우선주의 폐기 예고…전통적 동맹복원·美주도권 회복 방점


기자회견서 ‘오바마케어’ 입장 밝히는 바이든

(윌밍턴 로이터=연합뉴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당선인이 10일(현지시간) 델라웨어주 윌밍턴에서 가진 기자회견에서 ‘오바마케어’로 불리는 건강보험개혁법(ACA)에 관해 발언하고 있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당선인은 10일(현지시간) 외국 정상과 통화에서 ‘미국이 돌아왔다'(America is back)는 메시지를 전달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 표현은 바이든 당선인이 후보 시절부터 당선 시 동맹과 통화할 때 가장 먼저 하겠다고 밝혀온 말이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미국우선주의가 동맹을 약화하고 국제사회 주도권을 훼손했다는 비판이기도 하다.

바이든 당선인은 이날 자택이 있는 델라웨어주 윌밍턴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해외 정상과 통화를 하고 있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그는 “무엇보다 나는 그들에게 ‘미국이 돌아왔다’는 점을 알게 하고 있다”며 “우리는 경기장에 되돌아 왔다. 이는 ‘미국 홀로’가 아니다”라고 강조했다.

바이든 당선인의 공약집인 민주당 정강정책은 트럼프 대통령의 미국우선주의가 ‘미국 홀로’라는 결과를 초래했다고 비판하며 트럼프 대통령의 정책 기조 가운데 가장 먼저 폐기할 대상 중 하나로 미국우선주의로 꼽았다.

그러면서 트럼프 대통령이 약화한 전통적 동맹을 회복하고 글로벌 현안에서 미국의 적극적 역할을 통한 주도권 회복이 필요하다는 점을 적시했다.

바이든 당선인의 이날 언급 역시 이런 인식을 반영한 것으로 보인다. 그가 통화한 국가들도 미국의 전통적 우방이자 동맹국들이다.


기자회견장서 마스크 고쳐쓰는 바이든

(윌밍턴 로이터=연합뉴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당선인이 10일(현지시간) 델라웨어주 윌밍턴에서 가진 기자회견에서 ‘오바마케어’로 불리는 건강보험개혁법(ACA· Affordable Care Act)에 관한 자신의 구상을 설명한 뒤 마스크를 고쳐 쓰고 있다.


바이든 당선인은 “나는 전 세계 6명의 지도자와 얘기할 기회가 있었다. 반응은 활기가 매우 넘쳤다”며 영국과 프랑스, 독일, 캐나다, 아일랜드 등 지도자와 통화했다고 소개했다.

그는 그동안 자신이 다음 미국 대통령은 분열된 미국과 혼란스러운 세계를 물려받을 것이라고 말했다고 한 뒤 “우리가 전 세계, 동맹과 친구들로부터 받은 환영은 진정한 것이었다”고 평가했다.

또 답신해야 할 전화가 많이 남았다면서 “미국을 예전처럼 존중받는 위치로 되돌릴 수 있다고 확신한다”고 강조했다.

바이든 당선인은 지난 7일 대선 승리 연설에서도 “미국이 다시 세계로부터 존경받게 하겠다”고 다짐했다.

그는 당시 “오늘 밤 전 세계가 미국을 주시하고 있다”며 “나는 미국이 전세계의 등불이라고 믿는다. 우리는 힘의 본보기일 뿐만 아니라 본보기의 힘으로써 주도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CLICK!

https://www.yna.co.kr/view/AKR20201111009551071?input=1195m





연율 이민법인은,


미국 뉴욕주 변호사인 11년 경력의 미국 이민전문가가 꼼꼼하게 커버레터를 작성하고 입증자료들을 세심하게 준비합니다. 연율 이민법인의 모토인 “고객우선주의”를 실천하고, 늘 고객을 감동시키기 위해서 노력하고 있습니다. 고객 분과의 피드백 및 상담을 가장 우선시하며, 늘 겸손한 자세로 고객 분들께 도움이 되고자 늘 노력하겠습니다.



신뢰할 수 있는 연율 이민법인이 함께 하겠습니다.

미국비자와 이민에 대해서 궁금하신 점이 있으시면

언제든지 사무실로 문의주시기 바랍니다.

(1644-0521, 무료상담/미국변호사 직접상담)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