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 밖의 기능
 

[연율이민법인] 美 공항서 코로나 검사 중단…발열 체크 안한다

[연율이민법인] 美 공항서 코로나 검사 중단…발열 체크 안한다

​녕하세요, 연율 이민법인입니다.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가 공항에서 미 입국자들을 상대로 실시하고 있는 발열 체크와 역학 조사 등 건강 검진을 중단하기로 하였습니다. 다음은 관련 내용의 기사입니다.




< ​기사 본문 >


美 공항서 코로나 검사 중단…발열 체크 안한다

파이낸셜 뉴스 ㅣ 2020.09.11 ㅣ 홍예지 기자



미 뉴욕 라구아디아 공항.로이터뉴스1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가 공항에서 미 입국자들을 상대로 실시하고 있는 발열 체크와 역학 조사 등 건강 검진을 중단하기로 했다.

미 언론들에 따르면 CDC는 10일(현지시간) 코로나19 고위험 지역에서 미국 15개 공항으로 들어오는 모든 항공편에 시행하던 이 프로그램을 오는 14일자로 중단한다고 밝혔다.

CDC는 “많은 코로나19 감염자가 무증상자이기 때문에 건강 검진이 효과가 없는 것으로 판단했다”고 설명했다.

검진 당시 증세를 보이지 않는 감염자들이 너무 많아 비효율적이라는 것이다.

CDC는 대신 승객들에게 코로나19 관련 안내와 연락처 요청과 같은 자발적인 건강관리에 더 초점을 맞출 것이라고 밝혔다.

CDC는 코로나19가 본격적으로 확산한 지난 3월부터 모든 해외발 입국자를 대상으로 건강 검진을 실시했다.

승객들은 의료 이력과 현재 건강에 이상이 있는지 등에 대해 질문을 받았고, 자신의 연락처를 제출했다.

미 보건 전문가들 사이에서는 이번 조치가 불안하다는 이견도 나오고 있다.

제프 슐레걸밀치 미 컬럼비아대 국립재난대비센터장은 지역사회 전염이 심각한 국가에서 오는 입국자들을 격리하지 않은 채 공항 검사만 폐기하는 것은 감염자를 끌어들일 위험이 크다고 지적했다.

슐레걸밀치 소장은 “체온검사와 같은 현재 조치를 중단하는 것보다 그런 조치를 (일정 기간) 의무격리로 대체하지 않는다는 점이 걱정”이라고 우려했다.

현재 미국은 코로나19 확진자와 사망자가 압도적인 세계 1위다.

국제통계사이트 월드오미터에 따르면 미국의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수는 이날기준 660만명에 가까워졌다. 누적 사망자 수도 20만여명에 달한다.

​CLICK!

https://www.fnnews.com/news/202009111354162830









연율 이민법인은,


미국 뉴욕주 변호사인 11년 경력의 미국 이민전문가가 꼼꼼하게 커버레터를 작성하고 입증자료들을 세심하게 준비합니다. 연율 이민법인의 모토인 “고객우선주의”를 실천하고, 늘 고객을 감동시키기 위해서 노력하고 있습니다. 고객 분과의 피드백 및 상담을 가장 우선시하며, 늘 겸손한 자세로 고객 분들께 도움이 되고자 늘 노력하겠습니다.



신뢰할 수 있는 연율 이민법인이 함께 하겠습니다.

미국비자와 이민에 대해서 궁금하신 점이 있으시면

언제든지 사무실로 문의주시기 바랍니다.

(1644-0521, 무료상담/미국변호사 직접상담)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