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 밖의 기능
 

[연율이민법인] NJ 서류미비자 운전면허 발급 25만명에 그칠 듯

[연율이민법인] NJ 서류미비자 운전면허 발급 25만명에 그칠 듯

​녕하세요, 연율 이민법인입니다. 뉴저지주가 내년부터 시행할 예정인 서류미비자에 대한 운전면허 발급 프로그램이 민감한 서류 제출을 의무화하는 규정 시행으로 전체 서류미비자들의 절반 정도만 혜택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보여집니다. 다음은 관련 내용의 기사입니다.




< ​기사 본문 >


NJ 서류미비자 운전면허 발급 25만명에 그칠 듯

중앙일보 ㅣ 2020.09.01 ㅣ 박종원 기자



민감한 서류 제출 의무화

50만명 중 절반 충족


뉴저지주가 내년부터 시행할 예정인 서류미비자에 대한 운전면허 발급 프로그램이 민감한 서류 제출을 의무화하는 규정 시행으로 전체 서류미비자들의 절반 정도만 혜택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뉴저지주는 지난해 말 필 머피 주지사의 서명에 따라 2021년 1월부터 서류미비자들에게 ‘표준 운전면허증(standard driver’s license)‘을 발급할 예정이다. 뉴저지주 차량국은 오는 18일까지 두 달 동안 서류미비자 운전면허 발급 세부규정 관련 여론수렴 과정을 거치고 있는데, 발표된 내용에 따르면 상당수 서류미비자가 자격 조건을 충족하지 못해 운전면허증을 발급 받지 못할 가능성이 높아졌다.

우선 차량국 세부규정에 따르면 서류미비자가 운전면허를 받으려면 ▶문답 시험과 도로운전 시험 합격 ▶주소 증명 ▶소셜시큐리티(SS) 번호 ▶만약 소셜시큐리티 번호가 없으면 개인납세자번호(ITIN) ▶소셜시큐리티 번호와 개인납세자번호 모두 없으면 사회보장국으로부터 왜 소셜시큐리티 번호가 없는지 이유를 설명하는 편지 등의 제출을 의무화하고 있다.

이민단체 관계자들은 이렇게 되면 현재 뉴저지주에 거주하고 있는 50만 명의 서류미비자 가운데 절반 정도인 25만 명 정도만 조건을 충족해 표준 운전면허증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우려하고 있다.

​CLICK!

http://www.koreadaily.com/news/read.asp?page=1&branch=LA&source=&category=emigration&art_id=8613645








연율 이민법인은,


미국 뉴욕주 변호사인 11년 경력의 미국 이민전문가가 꼼꼼하게 커버레터를 작성하고 입증자료들을 세심하게 준비합니다. 연율 이민법인의 모토인 “고객우선주의”를 실천하고, 늘 고객을 감동시키기 위해서 노력하고 있습니다. 고객 분과의 피드백 및 상담을 가장 우선시하며, 늘 겸손한 자세로 고객 분들께 도움이 되고자 늘 노력하겠습니다.



신뢰할 수 있는 연율 이민법인이 함께 하겠습니다.

미국비자와 이민에 대해서 궁금하신 점이 있으시면

언제든지 사무실로 문의주시기 바랍니다.

(1644-0521, 무료상담/미국변호사 직접상담)






error: Content is protected !!